카지노갤러리 커뮤니티

    Powered by Froala Editor

    Powered by Froala Editor

    타이완, 29일부터 우리나라 국민 무비자 입국 재개

    컨텐츠 정보

    본문

    타이완이 오는 29일부터 우리나라를 포함한 무비자 국가에 대한 입국을 재개한다고 자유시보 등 타이완 언론이 오늘(22일) 보도했습니다.

    타이완 행정원은 오늘(22일) 회의에서 한국 등 무비자 국가에 대한 입국을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타이완 외교부 영사사무국도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29일부터 한국, 일본, 싱가포르, 태국 등 무비자 적용 국가에 대한 조치를 전면 회복한다고 안내했습니다.

    앞서 타이완은 지난 12일부터 미국, 영국, 호주 등 일부 국가 국민의 무비자 입국을 재개했습니다.

    왕비성 위생복리부 정무차장(차관)은 오늘(22일) 방역 관련 기자회견에서 국경 개방에 대한 2단계에 걸친 후속 조치를 발표했습니다.

    그는 개방 1단계로 오는 29일 오전 0시부터 매주 입국자 수를 5만 명에서 6만 명으로 늘리고 입국 시 무증상자를 상대로 실시하던 타액 PCR(유전자증폭) 검사를 취소하고 가정용 신속항원진단 키트를 이용한 검사 4회로 대체한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현행 3일 자가격리와 4일간의 자율관리는 그대로 시행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어 개방 2단계는 다음 달 13일부터 자가격리가 취소되고 7일간의 자율관리로 변경하며 입국 시 입국건강증명과 자가격리통지서는 더는 필요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따라 코로나19 증상이 없는 입국자의 경우 대중교통 수단을 이용해 이동할 수 있게 됩니다.

    그러나 그는 7일간의 자율관리 기간에 머무르는 장소는 욕실이 독립된 1인 1실이 가능한 곳으로 제한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매주 입국자 수를 15만 명으로 늘리는 방안으로 시범 운영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앞서 타이완은 지난 12일부터 한국을 제외한 미국, 영국, 호주 등 일부 국가 국민의 무비자 입국을 재개했습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Powered by Froala Editor

    Powered by Froala Editor

    인기글


    최신 댓글


    공지사항


    쪽지 0
    댓글 0
    상담 0
    등업 0